자유롭게 나아가는 용기의 날

오늘은 아침에 일찍 일어나서 운동을 했다. 바람이 시원해서 좋았다. 출근해서 업무를 시작하고 나서는 회의를 진행했다. 회의에서는 다음 주 프로젝트의 일정과 목표를 설정했다. 점심 시간에는 동료들과 함께 밖에서 식사를 하고 오랜만에 이야기를 나누었다. 오후에는 업무를 진행하며 간단한 업무들을 처리했다. 퇴근 후에는 집에서 저녁을 먹고 책을 읽었다. 오늘은 조금 일상적이고 평범한 하루였지만, 그래도 사소한 행복들로 가득한 하루를 보낸 것 같다. 오늘도 고마운 하루였다.

Scroll to Top